KBS NEWS

뉴스

“모두 고마웠어요”…어느 말기암 환자의 고별인사
“모두 고마웠어요”…어느 말기암 환자의 고별인사
일본에서 한 말기 암 환자가, 살아오면서 신세를 졌던 사람들과 마지막 만남을 갖고 싶다며 신문에 광고를...
샌프란시스코의 ‘파란병’…커피 업계의 ‘애플’ 될까??
샌프란시스코의 ‘파란병’…커피 업계의 ‘애플’ 될까??
샌프란시스코 베이 지역 명물 ‘블루보틀’ , 커피계 ‘제3의 물결’ ?구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우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포항서 2.0대 지진 3차례 …여진 총 61회로 늘어 ISSUE
입력 2017.11.21 (08:14) | 수정 2017.11.21 (19:08) 인터넷 뉴스
포항서 2.0대 지진 3차례 …여진 총 61회로 늘어

[연관기사][뉴스7] 이 시각 대피소…이재민 피로 누적

경북 포항에서 하루 만에 다시, 여진이 세 차례 잇따라 발생했다. 2.0대 초반 규모의 작은 지진들이었다. 오늘(21일) 오전 5시 58분 34초,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북위 36.09도 동경 129.35도)에서 규모 2.0의 여진이 일어났다.

약 3시간 뒤인 오전 8시 57분 29초에 인근(북위 36.09도 동경 129.34도)에서 규모 2.1의 지진이 발생하더니 오전 9시 53분 1초에 다시 인근(북위 36.11도 동경 129.33도)에서 규모 2.4의 지진이 일어났다.

기상청은 이 세 지진을 지난 15일 발생한 본진(규모 5.4)의 여진으로 파악했다. 이들 지진의 진도는 Ⅰ∼Ⅱ 등급으로 분석됐다. 기상청이 활용하는 수정 메르칼리 진도계급(MMI scale)에 따르면 진도 Ⅰ∼Ⅱ 등급의 경우 대체로 소수의 사람을 제외하고는 지진동을 느끼지 못한다.

19일 밤부터 20일 새벽 사이 약 6시간의 시차를 두고 규모 3.5와 3.6의 여진이 발생했던 포항은 오늘 약 24시간 만에 다시 땅이 흔들렸다.

본진 발생 이후 현재까지 발생한 규모 2.0 이상의 여진은 총 61회로 늘었다. 규모 4.0∼5.0 미만이 1회, 3.0∼4.0 미만이 5회, 2.0∼3.0 미만이 55회였다.

기상청을 비롯한 지진 전문가들은 몇 달간은 여진이 계속될 것으로 보고 있다.

기상청 관계자는 "사람이 느끼기 힘든 수준의 약한 여진이 여러 차례 일어나야 소요 없이 큰 여진을 막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포항서 2.0대 지진 3차례 …여진 총 61회로 늘어
    • 입력 2017.11.21 (08:14)
    • 수정 2017.11.21 (19:08)
    인터넷 뉴스
포항서 2.0대 지진 3차례 …여진 총 61회로 늘어

[연관기사][뉴스7] 이 시각 대피소…이재민 피로 누적

경북 포항에서 하루 만에 다시, 여진이 세 차례 잇따라 발생했다. 2.0대 초반 규모의 작은 지진들이었다. 오늘(21일) 오전 5시 58분 34초,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북위 36.09도 동경 129.35도)에서 규모 2.0의 여진이 일어났다.

약 3시간 뒤인 오전 8시 57분 29초에 인근(북위 36.09도 동경 129.34도)에서 규모 2.1의 지진이 발생하더니 오전 9시 53분 1초에 다시 인근(북위 36.11도 동경 129.33도)에서 규모 2.4의 지진이 일어났다.

기상청은 이 세 지진을 지난 15일 발생한 본진(규모 5.4)의 여진으로 파악했다. 이들 지진의 진도는 Ⅰ∼Ⅱ 등급으로 분석됐다. 기상청이 활용하는 수정 메르칼리 진도계급(MMI scale)에 따르면 진도 Ⅰ∼Ⅱ 등급의 경우 대체로 소수의 사람을 제외하고는 지진동을 느끼지 못한다.

19일 밤부터 20일 새벽 사이 약 6시간의 시차를 두고 규모 3.5와 3.6의 여진이 발생했던 포항은 오늘 약 24시간 만에 다시 땅이 흔들렸다.

본진 발생 이후 현재까지 발생한 규모 2.0 이상의 여진은 총 61회로 늘었다. 규모 4.0∼5.0 미만이 1회, 3.0∼4.0 미만이 5회, 2.0∼3.0 미만이 55회였다.

기상청을 비롯한 지진 전문가들은 몇 달간은 여진이 계속될 것으로 보고 있다.

기상청 관계자는 "사람이 느끼기 힘든 수준의 약한 여진이 여러 차례 일어나야 소요 없이 큰 여진을 막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