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터키 하늘 수놓은 각양각색 열기구들
입력 2019.07.12 (07:28) 수정 2019.07.12 (07:37) 뉴스광장
동영상영역 시작
[지금 세계는] 터키 하늘 수놓은 각양각색 열기구들
동영상영역 끝
각양각색의 열기구들이 하늘을 수 놓습니다.

전 세계에서 열기구를 가장 잘 즐길 수 있다고 하는 터키의 카파도키아에서 열린 국제 대회에 참여한 열기구들입니다.

프랑스, 벨기에, 슬로바키아, 독일, 브라질 등에서 온 참가자들이 대회 기간, 하루 150회 비행에 나섰습니다.

전 세계 열기구 비행의 절반 정도가 이뤄지는 카파도키아는 명실상부하는 열기구의 메카라고 불리는데요,

지난해 53만 명 정도가 이 곳에서 열기구를 즐겼다고 합니다.
  • [지금 세계는] 터키 하늘 수놓은 각양각색 열기구들
    • 입력 2019.07.12 (07:28)
    • 수정 2019.07.12 (07:37)
    뉴스광장
[지금 세계는] 터키 하늘 수놓은 각양각색 열기구들
각양각색의 열기구들이 하늘을 수 놓습니다.

전 세계에서 열기구를 가장 잘 즐길 수 있다고 하는 터키의 카파도키아에서 열린 국제 대회에 참여한 열기구들입니다.

프랑스, 벨기에, 슬로바키아, 독일, 브라질 등에서 온 참가자들이 대회 기간, 하루 150회 비행에 나섰습니다.

전 세계 열기구 비행의 절반 정도가 이뤄지는 카파도키아는 명실상부하는 열기구의 메카라고 불리는데요,

지난해 53만 명 정도가 이 곳에서 열기구를 즐겼다고 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