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해방 후 첫 귀향선’, 74년째 귀향하지 못한 이유
입력 2019.08.15 (12:52) 케이야
동영상영역 시작
[영상] ‘해방 후 첫 귀향선’, 74년째 귀향하지 못한 이유
동영상영역 끝
1945년 8월 22일. '우키시마호'에 사람들이 빽빽이 탔습니다. 조선인 노동자 수천 명이 탄 광복 후 첫 귀향선입니다. 발 디딜 틈 없이 들어찬 사람들은 만세를 부르고 노래를 불렀습니다.

하지만 배는 목적지 부산으로 가지 못하고 이틀 만에 침몰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줄곧 '미군 기뢰에 의한 사고'라고 주장합니다. 피해자들은 지금도 '일본군에 의한 고의 폭침'이라고 말합니다.

사고 원인도 사망자 수도 어느 것 하나 확실하게 규명되지 않은 사이에, 어느덧 생존자들은 대부분 세상을 떠났습니다.

증언이 가능한 유일한 생존자 장영도 옹의 이야기를 들어 봤습니다.



  • [영상] ‘해방 후 첫 귀향선’, 74년째 귀향하지 못한 이유
    • 입력 2019.08.15 (12:52)
    케이야
[영상] ‘해방 후 첫 귀향선’, 74년째 귀향하지 못한 이유
1945년 8월 22일. '우키시마호'에 사람들이 빽빽이 탔습니다. 조선인 노동자 수천 명이 탄 광복 후 첫 귀향선입니다. 발 디딜 틈 없이 들어찬 사람들은 만세를 부르고 노래를 불렀습니다.

하지만 배는 목적지 부산으로 가지 못하고 이틀 만에 침몰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줄곧 '미군 기뢰에 의한 사고'라고 주장합니다. 피해자들은 지금도 '일본군에 의한 고의 폭침'이라고 말합니다.

사고 원인도 사망자 수도 어느 것 하나 확실하게 규명되지 않은 사이에, 어느덧 생존자들은 대부분 세상을 떠났습니다.

증언이 가능한 유일한 생존자 장영도 옹의 이야기를 들어 봤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