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형 태풍 하기비스 접근에 日열도 초긴장…주말 수도권 ‘직격’
입력 2019.10.09 (17:43) 수정 2019.10.09 (19:48) 국제
대형 태풍 하기비스 접근에 日열도 초긴장…주말 수도권 ‘직격’
맹렬한 세력을 갖고 있는 대형 태풍인 제19호 태풍 '하기비스'의 북상으로 일본 열도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일본 기상청은 오늘 (9일) 하기비스는 정오를 기점으로 해서 오가사와라(小笠原) 부근 태평양 해상에서 시속 15㎞의 속도로 북서쪽 일본 열도를 향해 이동 중이고 중심 기압 915hPa, 최대 순간풍속 초속 75m의 세력을 갖췄다고 발표했습니다.

일본 기상청은 태풍이 상당히 강한 세력을 유지한 채 오는 12∼13일 주말 동일본과 서일본에 접근한 뒤 북일본을 향해 진행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습니다.

기상청은 따라서 "태풍이 접근하는 지역에서는 올해 태풍 15호, 작년 태풍 21호와 비슷한 수준의 폭풍이 될 가능성이 있다"며 "지역에 따라 높은 파도와 폭우 등의 우려가 있으니 일찌감치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일본 해상자위대는 오는 14일 관함식을 앞두고 12~13일에 열 계획이었던 함정의 일반 공개 행사를 취소하기로 했고 일본 정부가 붐업 조성을 하고 있는 럭비월드컵 주말 경기가 열릴지도 불투명한 상황입니다
.
지난달 초 일본 수도권을 강타한 15호 태풍 '파사이'는 지바(千葉)현을 중심으로 대규모 정전을 발생시키는 등 큰 피해를 낳았습니다.

그리고 지난해 태풍 21호 '제비'로 당시 오사카(大阪) 간사이공항이 침수되고 공항과 육지를 연결하는 다리가 파손되며 관광객들이 고립되는 피해가 발생하기도 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대형 태풍 하기비스 접근에 日열도 초긴장…주말 수도권 ‘직격’
    • 입력 2019.10.09 (17:43)
    • 수정 2019.10.09 (19:48)
    국제
대형 태풍 하기비스 접근에 日열도 초긴장…주말 수도권 ‘직격’
맹렬한 세력을 갖고 있는 대형 태풍인 제19호 태풍 '하기비스'의 북상으로 일본 열도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일본 기상청은 오늘 (9일) 하기비스는 정오를 기점으로 해서 오가사와라(小笠原) 부근 태평양 해상에서 시속 15㎞의 속도로 북서쪽 일본 열도를 향해 이동 중이고 중심 기압 915hPa, 최대 순간풍속 초속 75m의 세력을 갖췄다고 발표했습니다.

일본 기상청은 태풍이 상당히 강한 세력을 유지한 채 오는 12∼13일 주말 동일본과 서일본에 접근한 뒤 북일본을 향해 진행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습니다.

기상청은 따라서 "태풍이 접근하는 지역에서는 올해 태풍 15호, 작년 태풍 21호와 비슷한 수준의 폭풍이 될 가능성이 있다"며 "지역에 따라 높은 파도와 폭우 등의 우려가 있으니 일찌감치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일본 해상자위대는 오는 14일 관함식을 앞두고 12~13일에 열 계획이었던 함정의 일반 공개 행사를 취소하기로 했고 일본 정부가 붐업 조성을 하고 있는 럭비월드컵 주말 경기가 열릴지도 불투명한 상황입니다
.
지난달 초 일본 수도권을 강타한 15호 태풍 '파사이'는 지바(千葉)현을 중심으로 대규모 정전을 발생시키는 등 큰 피해를 낳았습니다.

그리고 지난해 태풍 21호 '제비'로 당시 오사카(大阪) 간사이공항이 침수되고 공항과 육지를 연결하는 다리가 파손되며 관광객들이 고립되는 피해가 발생하기도 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