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하철 오류동역서 여고생 열차에 치어 사망…“사고 경위 조사중”
입력 2019.10.19 (23:02) 수정 2019.10.20 (12:03) 사회
지하철 오류동역서 여고생 열차에 치어 사망…“사고 경위 조사중”
오늘(19일) 밤 9시쯤 서울 구로구의 지하철 1호선 오류동역에서 여고생 17살 권 모양이 역 안으로 들어오던 열차에 치어 사망했습니다.

이 사고로 서울 용산역에서 동인천역으로 가던 1호선 급행 열차 운행이 잠시 중단됐고 안에 타고 있던 승객 8백 여명이 하차해 일반 열차로 갈아탔습니다.

코레일 측은 사고가 난 곳이 급행열차 전용 선로라 현재 일반 선로를 이용하고 있어 운행에 차질은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은 오류동역에 스크린도어가 설치돼 있지 않다며 CCTV 등을 분석해 권 양이 스스로 열차에 뛰어들었는 지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지하철 오류동역서 여고생 열차에 치어 사망…“사고 경위 조사중”
    • 입력 2019.10.19 (23:02)
    • 수정 2019.10.20 (12:03)
    사회
지하철 오류동역서 여고생 열차에 치어 사망…“사고 경위 조사중”
오늘(19일) 밤 9시쯤 서울 구로구의 지하철 1호선 오류동역에서 여고생 17살 권 모양이 역 안으로 들어오던 열차에 치어 사망했습니다.

이 사고로 서울 용산역에서 동인천역으로 가던 1호선 급행 열차 운행이 잠시 중단됐고 안에 타고 있던 승객 8백 여명이 하차해 일반 열차로 갈아탔습니다.

코레일 측은 사고가 난 곳이 급행열차 전용 선로라 현재 일반 선로를 이용하고 있어 운행에 차질은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은 오류동역에 스크린도어가 설치돼 있지 않다며 CCTV 등을 분석해 권 양이 스스로 열차에 뛰어들었는 지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