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하철 오류동역서 여고생 열차에 치어 사망…“사고 경위 조사중”
입력 2019.10.19 (23:02) 수정 2019.10.20 (12:03) 사회
지하철 오류동역서 여고생 열차에 치어 사망…“사고 경위 조사중”
오늘(19일) 밤 9시쯤 서울 구로구의 지하철 1호선 오류동역에서 여고생 17살 권 모양이 역 안으로 들어오던 열차에 치어 사망했습니다.

이 사고로 서울 용산역에서 동인천역으로 가던 1호선 급행 열차 운행이 잠시 중단됐고 안에 타고 있던 승객 8백 여명이 하차해 일반 열차로 갈아탔습니다.

코레일 측은 사고가 난 곳이 급행열차 전용 선로라 현재 일반 선로를 이용하고 있어 운행에 차질은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은 오류동역에 스크린도어가 설치돼 있지 않다며 CCTV 등을 분석해 권 양이 스스로 열차에 뛰어들었는 지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지하철 오류동역서 여고생 열차에 치어 사망…“사고 경위 조사중”
    • 입력 2019.10.19 (23:02)
    • 수정 2019.10.20 (12:03)
    사회
지하철 오류동역서 여고생 열차에 치어 사망…“사고 경위 조사중”
오늘(19일) 밤 9시쯤 서울 구로구의 지하철 1호선 오류동역에서 여고생 17살 권 모양이 역 안으로 들어오던 열차에 치어 사망했습니다.

이 사고로 서울 용산역에서 동인천역으로 가던 1호선 급행 열차 운행이 잠시 중단됐고 안에 타고 있던 승객 8백 여명이 하차해 일반 열차로 갈아탔습니다.

코레일 측은 사고가 난 곳이 급행열차 전용 선로라 현재 일반 선로를 이용하고 있어 운행에 차질은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은 오류동역에 스크린도어가 설치돼 있지 않다며 CCTV 등을 분석해 권 양이 스스로 열차에 뛰어들었는 지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