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소장 위조’ 전 검사 2심도 징역 6개월 선고유예
입력 2019.12.13 (19:34) 수정 2019.12.13 (19:38)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고소장 위조’ 전 검사 2심도 징역 6개월 선고유예
동영상영역 끝
민원인 고소장을 위조한 혐의로 기소된 전직 검사에게 2심 재판부도 원심과 같은 징역 6개월에 선고유예를 선고했습니다.

부산지방법원 형사3부는 전 부산지검 검사 37살 A 씨에 대한 항소심 선고 공판에서 피고인과 검사 항소를 모두 기각했습니다.

A 전 검사는 2015년 부산지검 재직 시절 고소인이 낸 고소장을 분실하자 실무관을 시켜 고소인이 이전에 제출한 다른 사건 고소장을 복사하고 표지를 만든 뒤 상급자 도장을 임의로 찍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 ‘고소장 위조’ 전 검사 2심도 징역 6개월 선고유예
    • 입력 2019.12.13 (19:34)
    • 수정 2019.12.13 (19:38)
    뉴스 7
‘고소장 위조’ 전 검사 2심도 징역 6개월 선고유예
민원인 고소장을 위조한 혐의로 기소된 전직 검사에게 2심 재판부도 원심과 같은 징역 6개월에 선고유예를 선고했습니다.

부산지방법원 형사3부는 전 부산지검 검사 37살 A 씨에 대한 항소심 선고 공판에서 피고인과 검사 항소를 모두 기각했습니다.

A 전 검사는 2015년 부산지검 재직 시절 고소인이 낸 고소장을 분실하자 실무관을 시켜 고소인이 이전에 제출한 다른 사건 고소장을 복사하고 표지를 만든 뒤 상급자 도장을 임의로 찍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