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중계방송하듯 한다”…‘이춘재 8차 사건’ 검경 대립 양상
입력 2019.12.13 (20:28) 자막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자막뉴스] “중계방송하듯 한다”…‘이춘재 8차 사건’ 검경 대립 양상
동영상영역 끝
검찰은 이춘재 연쇄살인 8차 사건의 직접 조사에 나서면서 올해 안에 조사를 끝내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진동/수원지검 2차장검사 : "(법원이 재심 관련 의견서 요청한 지) 벌써 한 달이 다 돼가기 때문에 이번 달 안에 우리도 의견을 내려고 하는 겁니다."]

검찰은 곧바로 8차 사건 체모 감정 결과를 국과수가 조작한 사실을 확인했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이후 조사에 속도를 내면서 감정서 작성에 관여한 전직 국과수 직원을 조사했는데 묵비권을 행사한 걸로 전해졌습니다.

검찰은 또 사건 당시 범인으로 지목된 윤 모씨에 대해 강압수사를 했다는 의혹이 있는 형사들도 조사했습니다.

검찰이 이들로부터 윤 씨를 재우지 않고 조사했다는 취지의 진술을 받아냈다는 언론 보도에 대해 검찰은 "확인 불가"라면서도 부인하지 않는, 사실상 인정하는 태도를 취했습니다.

다만 이러한 진술이 강압수사를 인정한 것인지, 과거 수사관행을 설명한 것인지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이 사건을 3달 전부터 맡은 경찰 수사에서는 드러나지 않은 내용이 검찰 수사 과정에서 언론을 통해 알려지면서 경찰은 강한 불쾌함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우리는 수사 내용을 중계방송하듯이 얘기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수사된걸 알리지 않았을 뿐이지 수사를 못 한 건 아니란 취진데, 경찰은 다음 주 중에 8차 사건 관련 수사 내용을 브리핑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오현태입니다.
  • [자막뉴스] “중계방송하듯 한다”…‘이춘재 8차 사건’ 검경 대립 양상
    • 입력 2019.12.13 (20:28)
    자막뉴스
[자막뉴스] “중계방송하듯 한다”…‘이춘재 8차 사건’ 검경 대립 양상
검찰은 이춘재 연쇄살인 8차 사건의 직접 조사에 나서면서 올해 안에 조사를 끝내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진동/수원지검 2차장검사 : "(법원이 재심 관련 의견서 요청한 지) 벌써 한 달이 다 돼가기 때문에 이번 달 안에 우리도 의견을 내려고 하는 겁니다."]

검찰은 곧바로 8차 사건 체모 감정 결과를 국과수가 조작한 사실을 확인했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이후 조사에 속도를 내면서 감정서 작성에 관여한 전직 국과수 직원을 조사했는데 묵비권을 행사한 걸로 전해졌습니다.

검찰은 또 사건 당시 범인으로 지목된 윤 모씨에 대해 강압수사를 했다는 의혹이 있는 형사들도 조사했습니다.

검찰이 이들로부터 윤 씨를 재우지 않고 조사했다는 취지의 진술을 받아냈다는 언론 보도에 대해 검찰은 "확인 불가"라면서도 부인하지 않는, 사실상 인정하는 태도를 취했습니다.

다만 이러한 진술이 강압수사를 인정한 것인지, 과거 수사관행을 설명한 것인지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이 사건을 3달 전부터 맡은 경찰 수사에서는 드러나지 않은 내용이 검찰 수사 과정에서 언론을 통해 알려지면서 경찰은 강한 불쾌함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우리는 수사 내용을 중계방송하듯이 얘기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수사된걸 알리지 않았을 뿐이지 수사를 못 한 건 아니란 취진데, 경찰은 다음 주 중에 8차 사건 관련 수사 내용을 브리핑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오현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관련법령에 따라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운동기간(4.2~4.15) 동안 KBS사이트에서 로그인한 사용자도 댓글 입력시 댓글서비스 '라이브리'에 다시 로그인하셔야 댓글 작성이 가능하도록 변경되었습니다.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