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중 1단계 무역합의 때 내년 세계 GDP 0.3% 증가”
입력 2019.12.14 (10:42) 수정 2019.12.14 (10:43) 국제
“미중 1단계 무역합의 때 내년 세계 GDP 0.3% 증가”
블룸버그 산하 경제 연구소인 블룸버그 이코노믹스(BE)는 보고서에서 미중이 추가 고율 관세 부과를 유예하고 기존 관세 중 일부를 축소하면서 세계 경제를 둘러싼 불확실성이 현재의 절반 수준으로 줄면 2020년 세계 GDP는 0.3% 증가할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이 경우 미국 GDP는 0.35% 늘고 중국은 0.55% 증가하는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만약 양국의 기존 고율관세 철회 폭이 예상보다 훨씬 커 미중 무역갈등을 둘러싼 불확실성이 제거된다면 내년 세계 GDP는 0.6% 증가할 것으로 BE는 내다봤습니다.

BE는 "관세보다 불확실성 축소가 더 중요하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미중 1단계 무역합의 때 내년 세계 GDP 0.3% 증가”
    • 입력 2019.12.14 (10:42)
    • 수정 2019.12.14 (10:43)
    국제
“미중 1단계 무역합의 때 내년 세계 GDP 0.3% 증가”
블룸버그 산하 경제 연구소인 블룸버그 이코노믹스(BE)는 보고서에서 미중이 추가 고율 관세 부과를 유예하고 기존 관세 중 일부를 축소하면서 세계 경제를 둘러싼 불확실성이 현재의 절반 수준으로 줄면 2020년 세계 GDP는 0.3% 증가할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이 경우 미국 GDP는 0.35% 늘고 중국은 0.55% 증가하는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만약 양국의 기존 고율관세 철회 폭이 예상보다 훨씬 커 미중 무역갈등을 둘러싼 불확실성이 제거된다면 내년 세계 GDP는 0.6% 증가할 것으로 BE는 내다봤습니다.

BE는 "관세보다 불확실성 축소가 더 중요하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