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돌아온 안철수 “총선 불출마…실용적 중도정당 만들 것”
입력 2020.01.20 (06:16) 수정 2020.01.20 (06:37)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돌아온 안철수 “총선 불출마…실용적 중도정당 만들 것”
동영상영역 끝
[앵커]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의원이 독일로 떠난 지 1년 4개월여 만인 어제 귀국했습니다.

안 전 의원은 총선에 불출마하겠다며 실용적 중도정치를 실현하는 정당을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송락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1년 4개월여 만에 돌아온 안철수 전 의원,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큰절로 정계 복귀를 알렸습니다.

이번 총선 어떻게 할 지 말들이 많았는데, 정작 본인은 페이스메이커 역할을 자처했습니다.

[안철수/바른미래당 전 의원 : "저는 출마하지 않습니다. 간절하게 대한민국이 변해야 된다는, 그런 일들을 할 수 있는 사람들이 가능한 많이 (국회에) 진입하는 것이 제 목표입니다."]

행복한 국민, 공정과 안전, 일하는 정치를 내세웠는데 '실용적 중도 정당'을 만들겠다고 했습니다.

정부여당을 향해선 국정운영의 폭주를 막겠다고 했고,

[안철수/바른미래당 전 의원 : "정부 여당은 진영 논리의 구태 정치에서 벗어나야 합니다."]

보수 통합은 관심 없다고 선언했습니다.

[안철수/바른미래당 전 의원 : "저는 관심 없습니다. 야권도 혁신적인 변화가 꼭 필요합니다."]

결국, 바른미래당에 남을지 독자 창당할지인데, 조만간 손학규 대표와 회동을 갖고 결론을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과거 함께 했던 대안신당은 금의환향이 아닌 돌아온 탕자일 뿐이라 했고, 보수 야권에선 함께하기 어렵겠다는 반응 속에 좀 더 지켜보자는 분위깁니다.

[황교안/자유한국당 대표 : "그분도 청년인가요? 오늘 얘기는 청년에 관해서 (국한하기로 했습니다)."]

안 전 의원은 오늘 첫 일정으로 국립현충원과 광주 5.18 묘역을 차례로 참배합니다.

KBS 뉴스 송락규입니다.
  • 돌아온 안철수 “총선 불출마…실용적 중도정당 만들 것”
    • 입력 2020.01.20 (06:16)
    • 수정 2020.01.20 (06:37)
    뉴스광장 1부
돌아온 안철수 “총선 불출마…실용적 중도정당 만들 것”
[앵커]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의원이 독일로 떠난 지 1년 4개월여 만인 어제 귀국했습니다.

안 전 의원은 총선에 불출마하겠다며 실용적 중도정치를 실현하는 정당을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송락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1년 4개월여 만에 돌아온 안철수 전 의원,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큰절로 정계 복귀를 알렸습니다.

이번 총선 어떻게 할 지 말들이 많았는데, 정작 본인은 페이스메이커 역할을 자처했습니다.

[안철수/바른미래당 전 의원 : "저는 출마하지 않습니다. 간절하게 대한민국이 변해야 된다는, 그런 일들을 할 수 있는 사람들이 가능한 많이 (국회에) 진입하는 것이 제 목표입니다."]

행복한 국민, 공정과 안전, 일하는 정치를 내세웠는데 '실용적 중도 정당'을 만들겠다고 했습니다.

정부여당을 향해선 국정운영의 폭주를 막겠다고 했고,

[안철수/바른미래당 전 의원 : "정부 여당은 진영 논리의 구태 정치에서 벗어나야 합니다."]

보수 통합은 관심 없다고 선언했습니다.

[안철수/바른미래당 전 의원 : "저는 관심 없습니다. 야권도 혁신적인 변화가 꼭 필요합니다."]

결국, 바른미래당에 남을지 독자 창당할지인데, 조만간 손학규 대표와 회동을 갖고 결론을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과거 함께 했던 대안신당은 금의환향이 아닌 돌아온 탕자일 뿐이라 했고, 보수 야권에선 함께하기 어렵겠다는 반응 속에 좀 더 지켜보자는 분위깁니다.

[황교안/자유한국당 대표 : "그분도 청년인가요? 오늘 얘기는 청년에 관해서 (국한하기로 했습니다)."]

안 전 의원은 오늘 첫 일정으로 국립현충원과 광주 5.18 묘역을 차례로 참배합니다.

KBS 뉴스 송락규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