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1대 국회의원 선거
[혼돈의 선거②] 통합당 김종인 등판…막판까지 공천 뒤집기
입력 2020.03.26 (21:03) 수정 2020.03.26 (22:0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혼돈의 선거②] 통합당 김종인 등판…막판까지 공천 뒤집기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제1야당 미래통합당은 오늘(26일) 김종인 전 민주당 대표를 총괄 선대위원장으로 영입했습니다.

통합당은 어제(25일)까지도 지도부가 공천 결과를 뒤집는 등 혼란이 이어졌습니다.

이 소식은 송락규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영입한다 안 한다, 말만 무성했던 김종인 전 민주당 대표, 결국 총선을 20일 앞두고 등판했습니다.

[김종인/전 더불어민주당 비대위 대표 : "가급적 제가 지금 최대한의 노력을 경주를 하면 소기의 성과도 발생할 수 있지 않을까, 이렇게 생각을 합니다."]

사실상 총선 전략 전권을 넘겨받았습니다.

[박형준/미래통합당 공동선대위원장 : "황 대표께서도 종로 선거에 지금 집중을 해야 되는 시점이기 때문에, 선거에 관한 전반적인 일은 김종인 대표께 일임할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공천 후유증은 오늘(26일)까지도 이어졌습니다.

어제(25일) 저녁 공관위가 공천 취소를 요구했던 민경욱 의원.

[이석연/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장 권한대행/어제 : "선관위가 민경욱 후보자의 선거운동 행위에 관해서 공직선거법 위반 결정을 내렸습니다."]

4시간 만에 최고위가 없던 일로 만들었습니다.

[이진복/미래통합당 총괄선대본부장 : "법률적으로 그렇게 심각한 사안이 아니다, 라는 판단하에 민경욱 후보로 최종 결정을 했습니다."]

탈락자는 "친황 체제 마지막 발악"이라 했고, 당내에선 "사기당한 심정"이란 말이 나왔는데 황 대표는 이렇게 자평했습니다.

[황교안/미래통합당 대표 : "공정한 공천이 될 수 있도록 노력을 했고 또 혁신 공천이 될 수 있도록 노력을 했습니다."]

하지만 이달 초 공천 탈락했던 경북 경주의 김석기 의원을 오늘(26일) 다시 공천하는 등 후보 등록일까지도 공천을 둘러싼 잡음은 계속됐습니다.

KBS 뉴스 송락규입니다.
  • [혼돈의 선거②] 통합당 김종인 등판…막판까지 공천 뒤집기
    • 입력 2020.03.26 (21:03)
    • 수정 2020.03.26 (22:05)
    뉴스 9
[혼돈의 선거②] 통합당 김종인 등판…막판까지 공천 뒤집기
[앵커]

제1야당 미래통합당은 오늘(26일) 김종인 전 민주당 대표를 총괄 선대위원장으로 영입했습니다.

통합당은 어제(25일)까지도 지도부가 공천 결과를 뒤집는 등 혼란이 이어졌습니다.

이 소식은 송락규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영입한다 안 한다, 말만 무성했던 김종인 전 민주당 대표, 결국 총선을 20일 앞두고 등판했습니다.

[김종인/전 더불어민주당 비대위 대표 : "가급적 제가 지금 최대한의 노력을 경주를 하면 소기의 성과도 발생할 수 있지 않을까, 이렇게 생각을 합니다."]

사실상 총선 전략 전권을 넘겨받았습니다.

[박형준/미래통합당 공동선대위원장 : "황 대표께서도 종로 선거에 지금 집중을 해야 되는 시점이기 때문에, 선거에 관한 전반적인 일은 김종인 대표께 일임할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공천 후유증은 오늘(26일)까지도 이어졌습니다.

어제(25일) 저녁 공관위가 공천 취소를 요구했던 민경욱 의원.

[이석연/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장 권한대행/어제 : "선관위가 민경욱 후보자의 선거운동 행위에 관해서 공직선거법 위반 결정을 내렸습니다."]

4시간 만에 최고위가 없던 일로 만들었습니다.

[이진복/미래통합당 총괄선대본부장 : "법률적으로 그렇게 심각한 사안이 아니다, 라는 판단하에 민경욱 후보로 최종 결정을 했습니다."]

탈락자는 "친황 체제 마지막 발악"이라 했고, 당내에선 "사기당한 심정"이란 말이 나왔는데 황 대표는 이렇게 자평했습니다.

[황교안/미래통합당 대표 : "공정한 공천이 될 수 있도록 노력을 했고 또 혁신 공천이 될 수 있도록 노력을 했습니다."]

하지만 이달 초 공천 탈락했던 경북 경주의 김석기 의원을 오늘(26일) 다시 공천하는 등 후보 등록일까지도 공천을 둘러싼 잡음은 계속됐습니다.

KBS 뉴스 송락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관련법령에 따라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운동기간(4.2~4.15) 동안 KBS사이트에서 로그인한 사용자도 댓글 입력시 댓글서비스 '라이브리'에 다시 로그인하셔야 댓글 작성이 가능하도록 변경되었습니다.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