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화에서 ‘구제역 감염항체’ 잇따라 발견…농식품부 방역 비상
입력 2020.01.13 (19:29) 수정 2020.01.14 (08:48)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강화에서 ‘구제역 감염항체’ 잇따라 발견…농식품부 방역 비상
동영상영역 끝
[앵커]

최근 경기도에 있는 소사육 농장에서 구제역 감염 항체가 잇따라 검출되면서 방역 당국이 관리 강화에 나섰습니다.

아직 구제역 증상이 나타나지는 않았지만, 정부는 선제적으로 방역에 들어가기로 했습니다.

손은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인천 강화군에 있는 젖소와 한우 농장 11곳에서 구제역 감염 항체가 잇따라 발견됐습니다.

1월 2일부터 9일까지 일주일여 동안 확인된 겁니다.

구제역 감염 항체가 발견됐다는 건 농장 주변에 구제역 바이러스가 활동했다는 걸 의미합니다.

바이러스에 감염됐지만, 이미 맞은 백신 효과 등으로 나았다는 것을 뜻하기 때문입니다.

항체는 보통 감염된 다음 열흘 정도 지나면 확인됩니다.

이 때문에 농가에는 비상이 걸렸습니다.

구제역 백신을 접종하면 가축에서 고열이 나는 등 피해가 많아 농가들에 큰 부담이지만, 일단 적극적으로 대응하기로 했습니다.

[김홍길/전국한우협회장 : "임신 초기나 말기에는 (백신접종이) 굉장히 많이 위험하죠. 그래서 농가들이 좀 회피하는 경향도 없지 않아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부분도 감수하면서 농가들에게 백신접종을 하라고 계속 교육도 하고 홍보도 하고 있습니다."]

정부는 감염 항체가 검출된 강화군과 근처 김포시의 소와 염소 3만9천 마리에 대해 23일까지 백신 접종을 마무리할 계획입니다.

또 강화군에 대해서는 사료나 가축을 운반하는 전용 차량을 별도로 지정해 운영하는 등 바이러스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입니다.

[이재욱/농식품부 차관 : "강화군으로부터 차량 등이 유입되는 주요 길목에 통제초소와 소독 시설을 추가 설치 운영하는 등 방역 관리를 강화하겠습니다."]

정부는 이번 바이러스의 정확한 원인 규명을 위해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손은혜입니다.
  • 강화에서 ‘구제역 감염항체’ 잇따라 발견…농식품부 방역 비상
    • 입력 2020.01.13 (19:29)
    • 수정 2020.01.14 (08:48)
    뉴스 7
강화에서 ‘구제역 감염항체’ 잇따라 발견…농식품부 방역 비상
[앵커]

최근 경기도에 있는 소사육 농장에서 구제역 감염 항체가 잇따라 검출되면서 방역 당국이 관리 강화에 나섰습니다.

아직 구제역 증상이 나타나지는 않았지만, 정부는 선제적으로 방역에 들어가기로 했습니다.

손은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인천 강화군에 있는 젖소와 한우 농장 11곳에서 구제역 감염 항체가 잇따라 발견됐습니다.

1월 2일부터 9일까지 일주일여 동안 확인된 겁니다.

구제역 감염 항체가 발견됐다는 건 농장 주변에 구제역 바이러스가 활동했다는 걸 의미합니다.

바이러스에 감염됐지만, 이미 맞은 백신 효과 등으로 나았다는 것을 뜻하기 때문입니다.

항체는 보통 감염된 다음 열흘 정도 지나면 확인됩니다.

이 때문에 농가에는 비상이 걸렸습니다.

구제역 백신을 접종하면 가축에서 고열이 나는 등 피해가 많아 농가들에 큰 부담이지만, 일단 적극적으로 대응하기로 했습니다.

[김홍길/전국한우협회장 : "임신 초기나 말기에는 (백신접종이) 굉장히 많이 위험하죠. 그래서 농가들이 좀 회피하는 경향도 없지 않아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부분도 감수하면서 농가들에게 백신접종을 하라고 계속 교육도 하고 홍보도 하고 있습니다."]

정부는 감염 항체가 검출된 강화군과 근처 김포시의 소와 염소 3만9천 마리에 대해 23일까지 백신 접종을 마무리할 계획입니다.

또 강화군에 대해서는 사료나 가축을 운반하는 전용 차량을 별도로 지정해 운영하는 등 바이러스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입니다.

[이재욱/농식품부 차관 : "강화군으로부터 차량 등이 유입되는 주요 길목에 통제초소와 소독 시설을 추가 설치 운영하는 등 방역 관리를 강화하겠습니다."]

정부는 이번 바이러스의 정확한 원인 규명을 위해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손은혜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